본문내용 바로가기
검색
해수부, 수산 현장의 소리 직접 듣는다
출처
출처
수산물안전정보서비스
작성일
작성일
2018-02-20 09:48:27

해수부, 수산 현장의 소리 직접 듣는다 
- 해수부 실.국장, 20일(화)부터 전국 돌며 수산정책 설명회 가져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2월 20일(화)부터 28일(수)까지 전국 6개 권역*에서 어업인, 수협, 지자체 등 관계자를 대상으로 ‘2018년 수산정책 현장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인천·경기 · 충남 · 전북 등(2.20) / 제주(2.20) / 광주 · 전남(2.21) / 대구 · 울산 · 경북(2.23) / 부산 · 경남(2.23) / 강원(2.28)

 

이번 설명회에는 신현석 수산정책실장 등 수산정책을 담당하는 실 · 국장들이 직접 참석하여 2018년 수산정책 추진방향을 설명한다. 또한, 정책 수요자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간도 갖게 된다.

 

아울러,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수산경영인들의 부담을 완화하고 수산업 종사자의 고용 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일자리 안정자금’을 적극 활용하여 줄 것을 당부할 예정이다.

 

해양수산부는 올해 ‘수산업의 소득주도 성장과 안전한 수산물 공급’을 목표로 5대 추진전략을 수립하였다. 구체적으로, ▲우리바다 되살리기로 연근해어업 경쟁력 강화 ▲양식산업 첨단화 ▲유통구조 혁신 및 수산식품 수출산업화 ▲국제협력 강화를 통한 해외진출 확대  ▲ 살고 싶은 어촌 조성 등을 목표로 국민 맞춤형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현석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장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해양수산 분야 정책에 대한 국민 이해도를 높이고, 어업인들이 현장에서 느끼는 어려움을 파악하여 맞춤형 정책을 수립 ·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