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을 깨우는 수산물 산지경매사 155명 자격 취득
출처
출처
수산물안전정보서비스
작성일
작성일
2019-12-17 09:57:58


새벽을 깨우는 수산물 산지경매사 155명 자격 취득
- 해수부, 제1회 산지경매사 자격시험 결과 발표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제1회 산지경매사 자격시험 결과, 최종 155명이 합격했다고 13일(금) 발표하였다.

 

  산지경매사는 갓 잡은 수산물이 최초로 거래되는 장소인 산지위판장에서 경매를 주관하며 경매 우선순위를 결정하고 가격을 평가하는 등의 업무를 담당하는 직종이다.

 

  현재까지 전국에 513명의 산지경매사가 있으며, 해양수산부는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수산물의 공정한 거래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수산물 유통의 관리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올해 처음으로 산지경매사 자격시험*을 실시하였다.

 

   *  수산물 유통의 관리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 당시(2016. 3. 28.) 임명된 산지경매사 513명에게는 별도시험 없이 자격 부여

 

  제1회 산지경매사 자격시험은 9월 7일 1차 필기시험 후 12월 7일 2차 실기시험 순으로 시행되었다. 1차 필기시험에는 284명의 응시자 중 170명이 합격하였고, 2차 실기시험에는 201명(1차 시험 면제자* 포함)의 응시자 중 최종 155명이 합격하였다.

 

   * ?농수산물 유통 및 가격안정에 관한 법률?에 따른 경매사 자격보유자

 

  합격자 명단은 한국해양수산연수원 국가자격시험 누리집(http:// lems.seaman.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12월 중 자격증이 발급될 예정이다. 시험 결과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해양수산연수원 시험관리팀(☎051-620-5831~6)으로 문의하면 된다.

 

  산지경매사 자격시험은 2년마다 실시되며, 제2회 산지경매사 자격시험은 2021년 하반기에 실시될 예정이다.

  황준성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산지경매사들은 수산물의 가격을 1차로 결정하고 경매제도를 운용하는 핵심인력이다.”라며, “산지경매사 자격시험을 계기로 생산자와 소비자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공정한 수산물 거래질서가 확립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